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정부, 항암후보물질 글로벌 라이센싱 나서

기사승인 2020.01.14  12:00:09

공유
default_news_ad2

- 항암신약개발사업단, 후보물질 2건 기술이전 추진…통상실시권·기술이전 성공보수 총 '4000만원'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정부가 항암신약개발물질의 글로벌라이센싱에 적극 나선다.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이하 사업단)은 사업단에서 개발한 항암후보물질 2건을 글로벌 기술이전을 추진한다는 내용의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 글로벌라이센싱사업’을 14일 공고했다.

 사업단은 국내 산학연으로부터 기탁받아 비임상·임상시험을 직접 수행한 유망 항암신약 후보물질을 북미, 유럽과 중국 지역에 대해 기술이전 특화 사업개발전문업체를 활용, 기술이전 업무를 연내에 수행할 방침이다.

 또한 기술이전 진행 업체는 약 1억2000만원의 활동비를 바탕으로 사업개발 관련 프로세스를 진행하고, 잠재 파트너사 후보 발굴, 사업단 후보물질에 대한 분석 등을 진행하게 된다.

 기술 이전 성공보수 또한 중국과 중국 외 지역으로 나누어 각각 2000만원이 책정됐다.

 대상 후보물질은 사업단이 개발하는 전체 항암후보물질이 대상이다. 사업단은 후보물질 중 글로벌 기술이전을 2건 수행하도록 명시했다.

 사업단 관계자는 "글로벌 라이센싱 사업을 통해 각 물질 제공자와 공동으로 기술 이전 전략을 수립하고 효율적인 기술 이전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2

인터뷰

1 2 3
item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38

Content

1 2 3
item3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