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녹색기술로 환경창업 불꽃 일으킨다

기사승인 2019.11.04  12:00:59

공유
default_news_ad2

- 유망 아이템 공모전 ‘2019 환경창업대전’ 최종 경연 5일 성균관대 개최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5일 오후 2시부터 ‘2019 환경창업대전’을 서울 종로구 성균관대 600주년기념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올해 7월 31일부터 6주간 실시한 환경창업대전 공모전을 통해 합격된 팀들을 대상으로 최종 순위를 결정한다.

이번 행사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국민의 참여를 확대한다는 점에서 정부혁신 과제와도 부합한다.

올해 공모전에서는 ▲환경창업 아이디어, ▲환경창업 유망(스타)기업, ▲환경창업 학생동아리 등 3개 부문에 총 264건이 응모하여, 지난해 보다 약 2배 높은 13: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환경부는 1차 서류심사를 거쳐 총 20개팀을 합격시켰다. 이들 합격 팀들은 4주간의 집중육성 교육을 받았고 2차 심층면접 평가를 거쳤다.

20개 합격팀은 아이디어 부문 5개팀, 유망(스타)기업 부문 8개팀, 학생동아리 부문 7개팀으로 구성됐으며 이날 행사에서는 아이디어 부문에서 3개팀, 유망기업 부문에서 4개팀이 국민을 대상으로 발표 경연을 펼친다.

아이디어 부문 3개팀의 발표 소재(아이템)는 건축·실내장식(인테리어) 자재 재활용 플랫폼, 미생물을 활용한 플라스틱 재활용, 회전가능한 친환경 부표이다.

유망기업 부문 4개팀의 발표 소재는  곤충을 활용한 음식물 폐기물 재활용 시스템, 불가사리 추출물을 활용한 친환경 제설제, 센서를 사용한 산림병해충 모니터링 시스템, 반도체식 휴대용 이산화질소 측정기이다.

환경부는 앞으로 이들 창업기업들이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환경산업연구단지 내 창업공간을 저렴하게 임대*하고, 기술‧경영‧자금 부문별 상담(컨설팅)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2

인터뷰

1 2 3
item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Content

1 2 3
item3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