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박상혁 교수, 진단검사의학회 우수연구자상 수상

기사승인 2019.10.08  11:09:29

공유
default_news_ad2

[의학신문·일간보사=이균성 기자] 울산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박상혁 교수(사진)가 최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대한진단검사의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우수연구자상'을 받았다.

박 교수는 조혈모세포 이식을 받은 113명의 혈액종양 환자의 유세포분석을 통해 림프구 세포의 종류와 비율이 세포의 재생속도 및 환자의 예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연구했다.

연구에 따르면 이식 후 초기단계는 자연살해세포, 규제형 T세포 및 B세포의 수가 낮은 환자, 이식 후 후기단계에서는 흉선 유래T세포, T세포와 자연살해세포의 수가 낮을수록 환자에 나쁜 예후를 미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대한진단검사의학회는 "박상혁 교수의 연구업적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진단검사의학 발전에 크게 기여한 점이 높이 평가됐다"고 밝혔다.

이균성 기자 gs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2

인터뷰

1 2 3
item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Content

1 2 3
item3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